• 하이파이 e매거진
  • 커뮤니티
  • 음반
  • 하이파이게시판
  • 하이파이 장터
  • 갤러리
  • 공동구매
 
쉽게 믿기 힘든 성능, Bel Canto e.One 스트림

작성자 | 운영자(admin)
0
추천 : 0 | 조회 : 3474 | 댓글 : 2,636 | [2019-04-18] 17:01



e00.jpg



정말 굉장한 녀석이 등장했다고 밖에는 설명할 길이 없습니다. 만듦새는 크기를 제외한 하이엔드 오디오의 지향점 그대로이며 특히 블랙 헤어핀이 적용된 전면 패널은 이 가격대를 의심케 할 정도입니다.

 

심지어 패키징도 그렇습니다. 처음에 도대체 벨 칸토라는 회사는 어떻게 영업을 하는걸까? 어쨌든 제 마음엔 쏙 들었습니다. 처음 리뷰를 위해 데모용 제품을 받았다가 여러 분들에게 스텝 바이 스텝으로 천천히 벨 칸토 e.One 스트림에 대해 설명해 드리기 위해 새것을 개봉했는데요.

 

재생음은 이 가격대에 라이벌이 없다는 것은 누구나 인정할 수 밖에 없고요. 벨 칸토 상위 기종에서 느낄 수 있는 음색, 자극적이지 않고 자연스러우며 상당히 부드러우며 음악적인 느낌이 있습니다. 그러나 이 느낌이 무척 좋은 이유는 적절한 힘이 바탕이 되기 때문입니다.

 

사실 벨 칸토의 성향을 파악하기 위해 벤치마킹 가능한 2배 또는 그 이상의 네트워크 브릿지와 비교도 해보고 수 많은 파워 케이블도 연결해 보면서 이 녀석을 200% 활용하고 싶은 마음이 굴뚝 같았습니다.

 

왜냐고요? 이 녀석이 가격을 떠나 네트워크 브릿지(디지털 출력이 가능한 네트워크 플레이어) 시장에서 대단히 좋은 평을 받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흔히 전통의 강호는 소프트웨어 편의성과 기능성에서 부족해 한계를 드러내고 있습니다만 벨 칸토 e.One 스트림은 정말 압도적이라는 설명 외에는 드릴 얘기가 없습니다.


 

 


e01.jpg


벨 칸토 e.One은 이중 박스로 패키징 되어 있습니다. 겉 박스도 꽤 큽니다만 겉 박스 안에 들어있는 박스를 꺼내면 이와 같은 자태를 나타냅니다.

 

 


e02.jpg


벨 칸토 e.One에 대한 간단한 설명과 아주 두터운 폼에 의해 기기가 보호되고 있습니다. 사실 하이엔드 오디오에서 하프 사이즈의 컴포넌트의 경우에도 가격은 500만원 전/후를 형성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e.One 스트림은 그러한 제품보다 더 뛰어난 품질을 가지고 있습니다.

 

 


e03.jpg


하프 사이즈이기 때문에 제 마스터피스 트랜스포트에 전원부와 함께 올릴 수 있었습니다. 그런데마스터피스 트랜스포트 마감도 훌륭한데 벨 칸토의 마감이 더 뛰어납니다. 정말 요즘 하이엔드 오디오 메이커에서 볼 수 없는 품지입니다. 사진은 자체 seek라는 앱을 통해서 구동했는데요. 샘플링 레이트를 비롯해서 파일 포맷까지 출력을 해줍니다.

 

그런데 아래에서 설명하겠지만 seek라는 앱의 기능성과 편의성은 정말 최고입니다. 정말 감동하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e04.jpg


e.One 스트림이 대단한 것은 네트워크 브릿지로써 필수라 할 수 있는 roon ready를 지원하고 있다는 것과 MQA 포맷을 출력한다는 것입니다. 현재 비발디 업샘플러에 AES/EBU 입력을 통해 MQA 출력을 듣고 있습니다만 청감적으로 문제 없이 출력되고 있습니다. MQA 192kHz까지 말입니다.

 

 


e05.jpg


, 그렇다면 왜 제가 e.One 스트림을 이렇게 높이 사는지에 대해 설명해 드리겠습니다. Seek 라는 앱은 앱 스토어에서 bel canto seek 라고 치면 나옵니다. Belcanto로 검색하면 앱을 찾을 수 없으니 유의하셔야 합니다.

 

앱을 다운 받을 후 장치 설정을 할 수 있는데 특이하게 시리얼 번호가 표기 됩니다. 161이라는 것은 시리얼 번호입니다. 장치를 선택하게 되면 아래와 같은 설정 화면이 나옵니다.

 

 


e06.jpg


정말 높이 평가하고 싶은 것은 최신 펌웨어를 클라우드 방식으로 터치 몇 번에 적용할 수 있다는 겁니다. 내가 업데이트를 체크해야 하는 것이 아니라 스스로 체크를 하여 최신 펌웨어 유/무를 알려준다는 겁니다.

 

 


e07.jpg


터치 한번이면 이렇게 업데이트를 시작합니다. 업데이트에 소요되는 시간은 2~3분 내외로 그리 길지 않습니다. 벨 칸토가 네트워크에 대한 이해가 높아서인지 모르겠지만 MAC 어드레스도 표기되며 내부 IP 주소까지 손쉽게 표기해 줍니다. 장치 이름까지 나만의 스타일로 쉽게 변경할 수 있죠.

 

 


e08.jpg


업데이트가 끝나면 펌웨어 업데이트가 완료 되었다고 나타내 줍니다. 그런데 또 한번 놀란 것은 바로 e.One 스트림은 기계식 스위치 방식에 의해 동작합니다. 오직 재생음의 품질 때문이죠. 그래서 전자식 스위치를 사용하는 기기와 달리 재부팅이 어렵습니다. 하지만 물리적인 전원 스위치를 유지한채 임베디드 보드만을 재구동 시키더군요.

 

하이엔드 오디오와 컴퓨터에 대해서 제대로 이해한 메이커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e09.jpg


e.One 스트림은 인터넷 라디오에서도 엄청난 강점을 갖습니다. 국내 인터넷 라디오도 이렇게 찾아서 스트리밍을 들을 수 있는데요. MP3 44.1kHz128kbps로 인코딩하여 송출하는데도 상당히 괜찮은 인터넷 라디오 음질을 들려줍니다.

 

 


e10.jpg


무엇보다 브라우징을 이와 같은 방식으로 선택할 수 있게 마련되었다는 것이 너무 편합니다. 방송을 터치하면 재생하겠냐고 물어보고 터치 한번 더 하면 아주 빠르게 재생해 줍니다.

 

 


e11.jpg


그런데 저는 e.One 스트림을 통해 인터넷 라디오를 듣기 위해서라도 구입해야겠다 마음 먹은 것은 전 세계 라디오의 카테고리 분류가 워낙 잘되어 있다는 것입니다. 미국에 있었을 때 재밌게 듣고 다녔던 라디오 채널을 찾는데 퍼블릭, 내셔널, 그리고 State마다 분류를 해놓았습니다.

 

이뿐만 아니라 유럽이나 아시아의 수천 개 이상의 인터넷 라디오에 접근이 가능합니다. 라디오를 듣는 방법이 바뀔 것으로 보입니다.

 

 


e12.jpg


이렇게 손쉽게 스트리밍이 가능한 것이죠. 요즘은 고음질을 위해 320kbps로 송출하는 방송국도 많습니다. 인터넷 환경이 개선되면 이제 flac으로 송출하는 것이 더 이상 힘든 일이 아니겠죠.

 

 


e13.jpg


그리고 놀라운 것은 TIDAL과 코버즈의 스트리밍은 기본이며 클라우드에 올려진 음악 파일까지 스트리밍이 가능합니다. 거기에 로컬 서버까지연결된 폰에 저장된 음원뿐 아니라 같은 네트워크에 물려 있는 컴퓨터나 DNLA 서버에서 음원 파일을 정말 가볍게 땡겨 옵니다.

 

그리고 드롭박스나 원드라이브에 저장된 음원에도 접근하여 스트리밍 할 수 있죠.

 

이런게 1,000만원 전/후의 기기에서 가능한 것이 아니라 200만원대 네트워크 브릿지에서 구현해 준다니 놀라울 뿐입니다.

 

 


e14.jpg


타이달 역시 아이폰 X에서 이와 같이 편하게 접근할 수 있도록 UX를 구현해 놓았습니다. 정말 편리합니다. 정말요. 그리고 정말 부드럽고 빠릅니다.

 

 


e15.jpg


트랙에 대한 설명도 이와 같이 자세하게 이뤄집니다. 벨 칸토라는 회사에 대해서 크게 흥미가 없었는데요. 이 회사가 가지고 있는 실력이 굉장하다는 사실을 이번에 깨닫게 되었습니다. 사실 e.One 스트림은 네트워크 브릿지입니다만 언밸런스 아날로그 출력이 있는 네트워크 플레이어이기도 합니다.

 

본업은 TosLink, Coaxial, AES/EBU 출력이 가능한 네트워크 브릿지이지만 네트워크 플레이어로써 기능도 넣어둔 것입니다. 솔직히 100만원대 그저 그런 네트워크 플레리어 보다 이 자체로도 음질이 뛰어납니다.

 

그래서 e.One 스트림에 대한 평은 최고점을 부여할 수 밖에 없습니다.

 

아마 공동구매 이후 물건을 받으셔서 e.One 스트림을 접하는 분들은 저와 같이 굉장히 놀라실 수 밖에 없을 겁니다. 재생음의 품질, 기능성, 편의성가장 큰 놀라움은 이 모든 것을 만족시키면서도 아주 매력적인 가격이라는 것이죠.

 

예전에 설명드린대로 2,000만원 수준의 네트워크 플레이어를 사는 것이 좋은 방법이지만 한정된 예산 내에서 꾸며야 할 때, 현재 과거에 2,000만원대에 이르던 DAC들 중에 300만원 전/후에 거래 되는 것들이 많습니다.

 

e.One 스트림만 있다면 과거의 DAC도 최신 네트워크 오디오 재생에 완벽에 가깝게 대응할 수 있게 되는 것입니다.

 

 

제가 왜 흥분했는지 아실 겁니다.

 

 

벨 칸토 e.One 스트림 공동구매는 140만원대에 진행되며 422일부터 진행합니다. 참고로 네트워크 오디오 입력이 없어 USB 오디오 입력을 통해서 네트워크 플레이어로 업그레이드 하려는 분들도 벨 칸토 e.One 스트림을 통해 네트워크 오디오 구현이 가능합니다.

 

결과적으로 USB 오디오 입력과 네트워크 오디오 모두를 합리적 가격에 소유할 수 있게 되는 겁니다.

0
-
-



관련 글